상단여백
HOME 이슈
“디지털 심화 시대로의 이행 가속”… 과기정통부, ‘제10회 글로벌 ICT 리더십 포럼’ 개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계기로 열려… 아프리카 지역 13개국 ICT 부처 장관 참석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디지털 선도국가로서 우리나라가 추진하는 정책, 경험을 공유하고 개발도상국 정보통신 정책 수립 및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자리가 최근 마련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는 지난 5일 ‘글로벌 ICT 리더십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가 ‘제10회 글로벌 ICT 리더십 포럼’을 개최했다. [사진=과기정통부]

아프리카 지역과 협력관계 구축 목적

관련 포럼은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했다. 과기정통부는 포럼이 공적개발원조(ODA) 사업 중 일부로 2015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지금까지 약 50개국 장·차관급 고위 정책결정자가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올해 열리는 포럼은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우리나라에서 열린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에 대한 부대 행사로서 아프리카 지역과 ICT 협력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목적으로 열렸다. 행사에는 △이집트 △우간다 △튀니지 △마다가스카르 △코모로 △에스와티니 △시에라리온 △기니비사우 △레소토 △말라위 △가나 △탄자니아 △짐바브웨 등 아프리카 지역 13개국 ICT 부처 장관이 참석했다.

과기정통부 이종호 장관은 “AI 확산으로 디지털 심화 시대로의 이행이 보다 가속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인류 보편적 가치를 지향하는 디지털 규범·질서를 만들어 가기 위해서는 글로벌 차원 협력과 노력이 꼭 필요하다”며, “제10회 글로벌 ICT 리더십 포럼이 아프리카 국가들과 새로운 글로벌 디지털 질서를 함께 만들어 나가는 의미 있는 장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과기정통부는 이종호 장관이 포럼 개회사를 통해 우리나라가 디지털 선도국으로서 아프리카 국가를 비롯한 개도국과 함께 글로벌 디지털 신질서 수립에 앞장설 계획임을 밝혔다고 전했다.

과기정통부 이종호 장관은 “AI 확산으로 디지털 심화 시대로의 이행이 보다 가속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인류 보편적 가치를 지향하는 디지털 규범·질서를 만들어 가기 위해서는 글로벌 차원 협력과 노력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사진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종호 장관이 지난달 22일 ‘AI 서울 정상회의 및 AI 글로벌 포럼’ 관련 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과기정통부]

각국 ICT 관련 인사이트 등 공유

포럼에서는 과기정통부 엄열 정보통신정책관이 ‘AI·디지털 기반 혁신성장 전략’을 주제로 AI-반도체 이니셔티브와 디지털 권리장전, 새로운 디지털 질서 정립 계획 및 AI 서울 정상회의 성과 등 우리나라가 AI·디지털 분야에서 취하고 있는 주요 전략과 정책 방향을 소개했다.

아울러 한국지능정보화사회진흥원(NIA) 황종성 원장은 ‘AI 시대 한-아프리카 디지털 협력 방안’을 주제로 AI를 기반으로 하는 ODA 등 한-아프리카 파트너십에 대한 발표를 진행했다.

과기정통부는 포럼에서는 ‘디지털 심화 시대 글로벌 연대 협력 강화’를 주제로 가나·기니비사우·마다가스카르·튀니지·이집트·코모로 장관이 각국 디지털 전환 현황 및 글로벌 협력 현황을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또 말라위·시에라리온·우간다·에스와티니·레소토·탄자니아 장관은 ‘ICT 기반 지속가능한 혁신 방안’를 주제로 각국 ICT 혁신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했다.

 

 

[조창현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