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Moxa, 산업용 네트워크 혁신 위한 프라이빗 5G 셀룰러 게이트웨이 공개
최대 920Mbps급 5G 속도 실현 및 이더넷·시리얼 장치에 대한 3GPP 5G 연결 제공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물류 분야 AMR·AGV을 비롯해 스마트 제조 분야 애플리케이션 등에서 산업용 이음5G(Private 5G, 5G 특화망)를 간단하게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게이트웨이가 나왔다. 산업용 통신 및 네트워크 분야 선도 기업 Moxa는 산업용 애플리케이션에서 프라이빗5G가 가진 이점을 활용할 수 있도록 산업용 5G 셀룰러 게이트웨이 CCG-1500 시리즈를 공식 출시했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CCG-1500 시리즈는 이더넷과 시리얼 장치에 3GPP 5G 연결을 제공한다.

Moxa가 새로운 프라이빗 5G 셀룰러 게이트웨이를 공개했다. [사진=Moxa]

제품은 5G 및 LTE 모듈이 탑재된 ARM 기반 미디어 및 프로토콜 변환기로 동작하며 스냅드래곤(Snapdragon) X55 모뎀-RF 시스템을 활용한다. Moxa에 따르면 업계 파트너들과 공동 개발한 새로운 산업용 게이트웨이는 광범위한 기술, 프로토콜을 통합해 △에릭슨(Ericsson, 국내 ‘에릭슨엘지’) △노키아(Nokia) △NEC 등이 제공하는 5G 코어 네트워크와 주요 5G RAN(Radio Access Network)간 상호운용성 및 호환성을 지원한다.

특히 새로운 제품은 프라이빗 네트워크 구현을 위해 시리얼·이더넷을 5G로 변환할 수 있는 기능과 최대 920Mbps에 달하는 5G 속도를 제공한다. 이에 OT 네트워크와 5G 시스템을 연결, 산업 운영 환경을 혁신하고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기가비트 포트 2개와 직렬 포트 1개 등 수준 높은 연결 기능을 제공하며 듀얼심(SIM)을 통해 캐리어페일오버(Carrier Failover)를 지원하기에 네트워크 안정성 향상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분석된다. 캐리어페일오버는 듀얼심을 활용해 메인으로 사용하던 통신사 네트워크가 불안정하거나 중단될 경우, 나머지 통신사 신을 이용해 네트워크가 연결되도록 자동 전환하는 기술을 의미한다.

Moxa 라이언 텅(Ryan Teng) 산업용무선사업부매니저는 “센서와 컨트롤러, IP 카메라 및 레거시 엔드포인트 같은 수많은 산업용 IoT 장치는 셀룰러 연결을 지원하는 경우가 드물다”며, “전력 효율성이 뛰어난 새로운 게이트웨이는 이더넷 및 시리얼 트래픽을 프라이빗 5G 셀룰러 네트워크와 백홀로 연결함으로써 산업용 애플리케이션이 갖는 동적 네트워크 요건을 충족하는 동시에 비용과 리소스를 절감할 수 있도록 해준다”고 말했다.

Moxa 데이비드 첸(David Chen) R&D센터디렉터는 “Moxa는 제조와 물류창고, 물류 등 산업시장에서 20개 이상에 달하는 성공적인 프라이빗 5G PoC 및 PoB 프로젝트에 대한 입증된 실적을 바탕으로 첨단 제조 현장 산업 자동화를 위한 프라이빗 5G 네트워크 구축을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며, “Moxa의 OT 분야 전문성과 입증된 역량을 보완하는 새로운 게이트웨이를 통해 향후 몇년 안에 프라이빗 5G 시장에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수 있는 유리한 입지를 구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Moxa는 혁신적인 5G 솔루션과 네트워크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전담 엔지니어링팀을 구축하고, 5G 에코시스템 내 주요 기업들과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 또 3GPP 5G 표준에 따른 모듈 및 시스템 레벨 테스트 수행까지 협력을 확장하고 있다. Moxa는 자사 엔지니어링팀이 보다 효과적으로 5G 제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퀄컴테크놀로지스(Qualcomm Technologies) 보유 강력한 QXDM프로페셔널(QXDM Professional) 툴을 활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퀄컴 ST 리우(ST Liew) CMDA테크놀로지스아태지역부사장겸퀄대만·동남아시아·호주·뉴질랜드사장은 “퀄컴테크놀로지스는 Moxa와 협력을 통해 대만을 비롯한 세계 전역에 있는 산업용 IoT를 발전시키는 데 주력하고 있다”며, “퀄컴 보유 모뎀-RF 시스템 기술과 Moxa가 가진 강력한 5G 셀룰러 게이트웨이 개발 성과를 기반으로 산업 자동화 분야 더 많은 적용 사례를 지원할 수 있는 보다 안정적인 연결을 실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조창현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