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LG유플러스, 와이파이 성능 향상시키는 ‘투명 안테나’ 개발
TV 옆면에 붙이는 필름형 안테나로 신호 ‘양호’…추후 이동통신용 안테나 개발 예정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최근 가정용 대화면 벽걸이 TV가 크게 늘어 인테리어 미관상 텔레비전 뒷면에 와이파이 공유기를 주로 설치하면서 거실에서 거리가 먼 방은 신호가 약한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성능이 준수하면서도 투명한 필름형 안테나를 개발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화학소재 전문기업 동우화인켐(대표 라인호)과 함께 TV 옆면에 부착해 홈 와이파이(WiFi) 신호를 개선하는 필름형 투명안테나를 개발했다고 9월 14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개발한 홈 와이파이 투명안테나는 거실에 위치한 와이파이 공유기로부터 거리가 먼 방까지도 신호가 닿도록 만들었다. 투명한 필름 위에 메쉬패턴으로 미세한 전극라인을 그려넣고, 안테나 소자를 바둑판처럼 배열해 길이 30㎝·너비 1㎝로 설계했다. 이번에 개발한 투명안테나는 방사효율을 극대화하고, 인테리어를 헤치지 않는 최적의 형태를 갖췄다고 LG유플러스는 설명했다.

개발과정에서는 가정환경과 동일하게 조성된 대전 R&D센터 내 고객환경시험실에서 안테나 성능을 면밀히 검증했다. 시험 결과, TV 앞쪽에 와이파이 공유기를 설치했을 때와 동일한 수준의 데이터 전송 처리효율을 내는 것을 확인했다.

앞으로 LG유플러스는 투명안테나를 적용한 와이파이 공유기 라인업을 확대하고, 현재 조성 중인 세종 스마트시티에도 보급할 계획이다. 특히 가정용 와이파이 안테나 외에 △5G △LTE △저전력광역통신(LPWA) 등 산업IoT용 투명안테나를 도로변 금속 함체 외관에 설치해 무선통신 품질을 개선시킬 계획이다.

LG유플러스 전영서 CTO 조직 산하 기업서비스개발Lab장(담당)은 “재택근무 확산에 따라 가정 내 통신품질에도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투명안테나가 품질개선을 물론 인테리어 향상에 도움 될 것”이라며, “투명안테나 기술이 홈 와이파이뿐만 아니라, 5G나 LTE 등 이동통신에서도 고객이 체감하는 통신품질이 개선되도록 지속 개발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현재 LG유플러스는 특정 고주파 대역의 주파수를 건물 내부 유리창으로 투과시키는 ‘재구성 가능한 지능형 표면(RIS)’ 안테나 기술도 개발 중에 있다.

[조창현 기자 (inwisendow@gmail.com)]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