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LG유플러스, 디지털 교육 격차 해소 위해 경남교육청에 스마트기기 기탁
4월부터 시작해 전국 15개 교육청에 스마트기기 1만대 기증 완료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상 첫 온라인 개학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교육용 스마트패드 지원을 통해 디지털 교육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스마트기기 지원에 나섰다.

LG유플러스는 초·중·고등학생들의 원활한 온라인 수업 진행을 위한 교육용 스마트기기 300대를 경상남도교육청에 기탁했다고 5월 18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초·중·고등학생들의 원활한 온라인 수업 진행을 위한 교육용 스마트기기 300대를 경상남도 교육청에 기탁했다. 사진은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사진=LG유플러스]

경남교육청은 LG유플러스로부터 기탁 받는 스마트기기를 교육복지 우선 지원사업 학교 학생들의 온라인 수업을 위해 사용하게 된다. 경상남도 내 교육복지 우선지원 사업학교가 속해있는 창원, 진주, 통영, 김해, 양산, 밀양 지역 내 10개 학교에 오는 22일까지 전달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김도완 동부기업영업담당은 “언택트 사회가 가속화됨에 따라 학교 등 교육일선 현장에 스마트기기의 필요성이 높아지면서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경상남도 교육청 최형숙 재정복지과장은 “학생들의 온라인 수업에 꼭 필요한 물품을 기증해 준 LG유플러스에 감사하다”며, “이번에 기증받은 스마트패드는 교육 여건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전달해 수업에 전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지난 4월부터 서울을 포함한 전국 15개 교육청에 교육용 스마트패드를 지원키로 하고 이번 경남교육청 300대 기탁을 마지막으로 당초 계획한 수량 1만대 기증을 완료했다.

[정한교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