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인사] 포스코ICT, 신임 손건재 사장 공식 취임
포스코ICT의 새로운 사장으로 손건재 전 포스메이트 사장이 취임했다.

스마트팩토리 등 성과가 검증된 사업 기반으로 대외 시장진출 확대

[인더스트리뉴스 박규찬 기자] 포스코ICT는 신임 손건재 사장이 2일 포스코ICT 판교사옥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손 사장은 성균관대 기계공학과와 포항공대에서 기술경영 석사를 마쳤다. 1985년 포스코에 입사 이후 포항 및 광양제철소 설비기술부장을 거쳐 광양제철소 부소장과 포스코플랜텍 부사장, 포스메이트 사장을 거친 정통 엔지니어 출신 경영인이다.

포스코ICT 손건재 사장 [사진=포스코ICT]

이처럼 현장에서 풍부한 경험과 기술을 쌓고 경영에 대한 폭넓은 식견과 경험을 가진 손 사장은 포스코ICT의 수장으로 가장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앞으로 손 사장은 본격화되고 있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IT와 EIC 엔지니어링을 융합해 100년 기업을 준비 중인 포스코 그룹의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성과가 검증되고 경쟁력을 갖춘 사업을 기반으로 대외시장을 적극 공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들어갈 계획이다. 특히 철강산업을 대상으로 세계 최초로 구축한 스마트팩토리는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 진출에 집중할 예정이다. 

취임사를 통해 손 사장은 “포스코ICT만의 차별화된 핵심역량을 확보하고 고객, 주주 등 이해관계자가 감동하며 직원이 행복한 회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일신우일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손 사장은 취임 후 국내외 사업장을 방문해 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이러한 활동을 통해 현장의견을 청취하고 직원들과 대화하는 스킨십 경영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박규찬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규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