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이슈•기획
기술 인재 양성 지원 등 국가 경쟁력 강화 기대공작기계 생산현장 투어 및 경진대회 개최

[FA저널 SMART FACTORY 이건오 기자] 현대위아와 지멘스는 지난 7월 10~14일까지 ‘제4회 현대위아-지멘스 스마트 NC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회는 수도권 지역 학생의 참가를 장려하고자 10~11일까지는 경기도 의왕시 현대위아 의왕연구소에서, 12~14일에는 경남 창원시 현대위아 기술지원센터에서 열렸다. 고등부와 대학부로 열린 이번 대회에는 전국 2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현대위아 기술지원센터에서 경진대회 참가 학생들이 공작기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현대위아]

NC 경진대회는 공작기계가 소재를 어떻게 가공할지 결정하는 ‘NC 프로그래밍’ 능력을 겨루는 대회로 참가자들은 지멘스의 NC컨트롤러(S828D)를 기반으로 2시간 동안 주어진 도면에 최대한 가깝게 공작기계가 소재를 가공할 수 있도록 프로그래밍 해야 한다. NC는 수치제어라는 뜻인 ‘Numerical Control’의 줄임말로 공작기계를 수치정보로 제어하고 작동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현대위아와 지멘스는 전문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1위에게 ‘고용노동부 장관상’과 330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한다. 시상식은 7월 19일 현대위아 기술지원센터에서 열린다.

현대위아는 기술 인재를 꿈꾸는 학생들을 위해 대회 후 공작기계 생산현장 투어를 진행했다. 학생들이 평소 완제품으로만 접했던 공작기계의 생산 전 과정을 공개해 기술적 이해를 높이고 동시에 기술인재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한 것이다. 현대위아는 또 생산 중인 주요 공작기계를 학생들이 직접 살펴보고 체험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했다.

현대위아 윤준모 사장은 “스마트 NC 경진대회를 통해 학생들의 기술력이 한층 더 향상됐으면 한다”며, “이번 대회 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기술 인재를 꿈꾸는 학생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관심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지멘스 디지털 팩토리 사업본부와 공정산업 및 드라이브 사업본부의 디터 슈레터러 부사장은 “지멘스는 글로벌 제조업 혁신의 선두주자로 한국의 기술 인재 양성을 통한 국가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방면으로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이건오 기자 (fa@infothe.com)]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