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이슈•기획
라온로드, 교통 분야서 국내 최초 ‘클라우드 보안인증’ 획득
스마트 교통관제 및 자율주행 모빌리티 등 정부사업 선점 전망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기업이 국내 공공 클라우드 사업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보안인증을 반드시 확보해야 한다. AI 교통 전문기업 라온로드(대표 이석중)가 국내 최초로 ‘클라우드보안인증(이하 CSAP)’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라온로드가 교통 분야에서 국내 최초로 ‘클라우드 보안인증’을 획득했다. [자료=라온로드]

CSAP는 클라우드 보안정책이나 프로세스, 매뉴얼에 대한 정보보호 기준 준수 여부와 외부 침해에 대응이 가능하도록 설계 및 적용됐는지 등 필수 요소들을 포괄적으로 충족해야 획득할 수 있다.

라온로드는 지능형교통체계(이하 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 분야에서 국내 최초로 CSAP을 획득했기에 향후 정부와 지자체가 추진하는 차세대 교통사업을 선점하면서도 다양한 사업에 참여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라온로드 강병기 부사장은 “CSAP 인증 획득으로 클라우드 시스템 관련 보안성뿐만 아니라 개발환경 및 기업 자체에 대한 보안성을 인정받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며, “교통분야에서 국내 최초로 보안인증을 선점함으로써 빅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 교통관제 솔루션, 자율주행을 비롯한 모빌리티서비스 및 차세대 물류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라온로드는 클라우드 보안인증에 앞서 차세대 교통솔루션 사업을 위해 정부가 주관하는 다양한 평가과정과 인증도 획득했다. 지난 6월 국토부 고시에 따라 스마트교차로 시스템에 대한 신뢰성 확보를 위한 성능평가에서는 교통량 데이터 정확도와 관련해 최상급 평가를 받은 바 있다. 또 지난달에는 ISO 국제표준 기반 소프트웨어 품질인증(GS)을 획득하면서 소프트웨어 품질에 대한 신뢰성을 인정받게 됐다.

 

[조창현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