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라온피플, 자사주 16.7만주 소각… 주주친화정책 강화
무상증자 이어 자사주 소각

[인더스트리뉴스 최종윤 기자] AI 전문기업 라온피플이 보유중인 자사주 16만7,850주의 소각을 결정했다고 7월 12일 공시했다.

라온피플 로고 [사진=라온피플]

공시에 따르면 소각 예정 금액은 29.2억원(장부가액 기준) 규모, 소각 예정 주식은 16만7,850주로 지난해 주가부양을 위해 취득한 물량 전부를 소각할 예정이다.

라온피플은 100% 무상증자에 이은 두번째 주주친화정책으로 자사주 소각 카드를 꺼내든 만큼 주가 부양에 대한 책임경영 의지를 보여주고, 주주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기업의 신뢰도 향상은 물론 주주가치를 높이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라온피플 관계자는 “올해 1분기부터 호실적을 기록하고, 수주잔고 확대로 실적 성장세가 두드러지면서 매출과 이익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글로벌 시장 진출과 주력사업 확대를 통해 성장 모멘텀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라온피플의 이번 자사주 소각은 주주들의 의견을 수렴해 이사회를 거쳐 배당가능이익 범위 내에서 취득한 자기주식을 소각하는 것으로 자본금의 감소는 없으며, 소각 예정일은 오는 7월 19일이다.

[최종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