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라온피플, AI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 ‘아이킵(AIKEEP)’ 출시
유럽과 미국 등 교통안전강화 시스템 ‘차량 설치’ 권고

[인더스트리뉴스 최종윤 기자] 라온피플(대표 이석중)이 AI기술을 탑재한 운전자 안면 모니터링 시스템 ‘아이킵(AIKEEP)’을 출시했다.

라온피플 AI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 ‘아이킵’ [사진=라온피플]

유럽과 글로벌 시장 진출을 겨냥해 개발한 아이킵은 AI 솔루션이 적용된 운전자 안면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주행중 운전자의 눈깜빡임이나 눈꺼풀의 움직임 등 모션을 감지하고 졸음운전이나 전방 주시 태만과 같은 위험 요소를 미리 분석해 알람 및 경고음을 울려 운전자가 인지하고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개발된 주행보조 솔루션이다.

AI 딥러닝 기술과 고출력 IR비전 시스템을 적용한 아이킵은 선글라스와 마스크 착용시에도 운전자의 안면 감지 능력이 뛰어나며, 렌즈에 의한 난반사에도 높은 인식율을 구현할 뿐만 아니라 야간이나 터널 등 빛이 적은 곳이나 날씨에 따른 다양한 환경에서도 운전자의 상태를 빠르게 확인하고 반응하면서 안전한 운행이 가능하도록 모니터링 해준다.

특히, 유럽 신차안전도평가제도(Euro NCAP)는 최근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DSM, Driving Status Monitoring)을 안전도 평가항목에 반영하고, 미국 교통안전위원회도 레벨2 이상 자율주행차부터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 탑재를 권고하는 등 주요 선진국들이 교통 안정성 강화 정책을 도입하면서 주행보조 및 교통 안전 솔루션을 적극 추천하고 있다.

이와 관련 라온피플 관계자는 “최근 10년간 고속도로 톨게이트 교통사고 발생 원인 1위가 운전자 졸음 및 부주의로 분석되면서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에 대한 필요성과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며, “아이킵 등 주행보조 시스템의 도입 및 활성화에 따라 교통 사고율 감소와 함께 치명율 감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이킵은 전세계 자율주행차의 상용화에 따라 국내와 유럽, 미국 시장을 타깃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운전자의 안전을 위한 차세대 AI 솔루션으로 적극 활용될 전망이다.

[최종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