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산업동향
유니버설로봇, 3분기 매출 7,800만 달러 달성… 전년 동기 대비 46% 성장
협동로봇 자동화 수요 통해 급성장 궤도 오를까

[인더스트리뉴스 최종윤 기자] 글로벌 1위 협동 로봇 기업 유니버설로봇(Universal Robots)이 7,800만 달러의 실적을 달성하며 호실적으로 3분기를 마감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6% 증가한 수치로 성장세를 이어갔다.

유니버설로봇이 3분기 매출 7,800만 달러를 기록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유니버설로봇]

유니버설로봇은 코로나 판데믹 이후, 제조업계의 업무 환경을 보다 개선할 수 있는 기회를 물색하며 늘어나는 수요에 대처하고 있다. 유니버설로봇의 주요 성공요인 중의 하나는 유니버설로봇 고유 플랫폼으로, 이 플랫폼을 통해 용접 및 마감과 같이 이전에는 자동화되지 않았던 공정을 자동화해 다양한 산업에 적용되는 협동로봇의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유니버설로봇은 2008년 세계 최초로 산업용 협동로봇을 제작하며 협동로봇 시장을 개척한 덴마크 회사로, 전 세계에 5만대 이상의 협동로봇을 판매하며 시장내 선두주자의 입지를 완고히 하고 있다.

유니버설로봇 킴 포블슨(Kim Povlsen) 사장은 “이번 분기 실적이 앞으로의 성장을 나타내는 강력한 지표”라며, “우리가 관할하는 모든 지역의 제조업계는 인력 부족 및 공급망 붕괴와 같은 문제에 직면해 있지만, 이는 전부 협동로봇 통해 해결 가능하다”고 밝혔다.

이어 “협동로봇은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며 시장의 판도를 뒤흔들 잠재력을 가지고 있고, 이것은 우리 유니버설 로봇이 급성장의 궤도에 올라 지속적인 성장의 도모가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최종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