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이슈•기획
영림원소프트랩, 다음세대재단과 ERP 업무협약… 비영리스타트업 회계 역량 강화
투명하고 효율적인 회계관리 지원, 교육 및 컨설팅 제공

[인더스트리뉴스 최정훈 기자] 영림원소프트랩(대표 권영범)과 다음세대재단(대표 방대욱)이 비영리스타트업의 투명하고 효율적인 회계관리와 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ERP 구축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4월 26일 다음세대재단이 (재)바보의나눔 지원으로 운영하고 있는 사무공간인 ‘동락가'에서 개최됐다.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열린 행사에는 영림원소프트랩 권영범 대표, 다음세대재단 방대욱 대표, 도원회계법인의 박대호 회계사를 비롯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식은 4월 26일 다음세대재단이 (재)바보의나눔 지원으로 운영하고 있는 비영리스타트업 사무공간인 ‘동락가'에서 개최됐다. [사진=영림원소프트랩]

이번 협약은 회계시스템 구축과 더불어, 회계전문인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비영리스타트업의 실질적인 역량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이에 다음세대재단의 지원을 받는 비영리스타트업들은 최대 18개월까지 영림원소프트랩의 ‘시스템에버 비영리’를 무상으로 지원받을 수 있게 되며, 체계적인 회계 교육과 개별 컨설팅도 제공받게 된다. 

다음세대재단은 지난해부터 비영리스타트업의 백오피스 조성을 위한 파트너십을 구축하기 시작했다. 이에 크레비스 파트너와 모금 솔루션 관련 협약을 시작으로 법무법인 율촌, 사단법인 온율과의 법률지원 협약을 맺은 바 있으며 향후에도 비영리스타트업을 위한 백오피스 구성을 위해 IT 분야, 디자인 등의 영역에서 함께 하고자 하는 기업들과 지속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다음세대재단 방대욱 대표는 “영림원소프트랩의 지원으로 비영리스타트업들이 가장 많은 어려움을 겪는 회계 업무의 부담을 줄일 수 있게 됐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최근 무엇보다 중요해진 비영리조직들의 회계 관리의 효율화를 돕고 비영리스타트업팀들이 목적사업에 집중할 수 있는 백오피스 환경이 마련됐다”고 말했다. 

영림원소프트랩 권영범 대표는 “품질 좋은 비영리 전용 ERP를 안정적으로 공급해 비영리스타트업 기업들의 회계투명성 확보와 경영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새로운 비영리 ERP생태계를 조성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정훈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