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이슈•기획
신한은행-한국수출입은행, 대외거래 금융지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해외 SOC, 해외기업 인수, 혁신 기업 투자 분야에서 시너지 기대 ‘UP’

[인더스트리뉴스 최기창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5월 6일 국내 기업의 대외거래 금융지원을 위해 한국수출입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외거래는 수출입, 해외진출 등 국내 기업의 해외경제활동 전반을 의미한다. 한국수출입은행은 대외거래를 전담 지원하는 정책금융기관이다.

신한은행과 한국수출입은행이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을 돕기 위해 힘을 합친다. [사진=신한은행]

이번 업무협약은 최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세계 교역이 급감한 상황에서 국내 기업의 수출활력을 회복하고 미래성장동력을 확보하는 등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목적으로 진행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국내 기업의 ▲ 해외 SOC, 시설 투자 등 프로젝트 금융 지원 ▲ 해외기업 인수와 해외 시장 진출 기술혁신 기업에 대한 투자 ▲ 무역금융 활성화 등이다. 더불어 대외거래 금융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포괄적인 파트너쉽을 구축하기로 했다.

특히 최근 늘어나고 있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과 관련해 신한은행의 20개국 157개 해외 네트워크와 한국수출입은행의 대외정책금융의 풍부한 경험이 만나 보다 더 실질적이고 폭넓은 금융지원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기업의 해외사업 확대와 기술혁신을 위한 투자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내 기업의 대외거래 활성화를 위해 한국수출입은행과 협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최기창 기자 (news1@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