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윈드리버, CES 2020서 5G 위한 자율주행 기술 선보인다
현대오트론, 혼다 오딧세이 롤링 랩 등 다양한 협업 사례 공개

[인더스트리뉴스 김관모 기자] 지능형 에지를 위한 소프트웨어 기업 윈드리버는 1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20에서 5G를 위한 지능형 에지 및 자율주행 기술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자동차, 항공전자, 인더스트리얼, 의료, 통신 등 시장 전반에 걸쳐 있는 첨단 지능 및 자율 시스템의 보안, 안전, 신뢰성 기술을 중점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윈드리버의 CES 2020 브로셔 [사진=윈드리버]

윈드리버 미셸 제너드(Michel Genard) 제품 담당 부사장은 "5G 통신은 산업 전반에 획기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다. 자율 주행 자동차, 무인 항공기 및 드론, 의료 시스템 같은 분야와 같이 큰 위험이 내재된 분야에서는 특히 극도의 전문적인 조건이 요구되고 있다. 윈드리버는 보안, 안전, 컴퓨팅 성능 개선의 필요성으로 인해 야기되는 복잡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검증된 솔루션을 제공하는 한편, 기업이 비즈니스 목표를 향해 순조롭게 나아가는 데 필요한 지원도 아끼지 않을 것" 이라고 말했다.

이번 기술 시연의 주제는 다음과 같다.

먼저 '커넥티드 카, 자율 주행 자동차 및 전기 자동차 분야용 서비스 지향 아키텍처(SoA)' 시연에서는 하이퍼바이저를 통한 가상화를 다루고 각기 자체 OS 인스턴스가 있는 여러 개의 HMI 디스플레이를 통해 GPU 공유 방식을 설명한다. VxWorks RTOS(실시간 운영체제)와 오토모티브 그레이드 리눅스가 르네사스(Renesas R-Car) 하드웨어에서 실행된다. VxWorks와 함께 인텔 보드에 탑재된 하이퍼바이저를 사용하면 윈드리버 리눅스에서 바이두 아폴로 소프트웨어를 실행할 수 있다. 두가지 ECU 모두 윈드리버의 ‘어댑티브 오토사’ 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하는 SOME/IP 프로토콜을 통해 통신할 수 있다. 윈드리버 어댑티브 오토사 소프트웨어는 인증 기관인 TÜV SÜD로부터 ISO 26262 ASIL-D–level 기능 안전성에 대한 개념 승인을 받았다.

현대오트론과 공동 개발한 통신 제어 장치도 선보인다. 이 시연에서는 NXP 하드웨어를 기반으로 하는 자율 주행 자동차용 고급 컴퓨팅 기능을 통합하기 위한 연결 솔루션 프레임워크를 중점적으로 소개한다. 이 플랫폼은 윈드리버와 현대오트론이 공동 개발한 오토사 어댑티브 소프트웨어 플랫폼으로 윈드리버 리눅스를 실행한다.

혼다 오딧세이(Honda Odyssey) 자동차 안에서 진행되는 롤링 랩(Rolling Lab) 시연도 마련된다. Android In-Vehicle Infotainment 시스템과 연동하여 VxWorks RTOS에서 실행되는 통합 디지털 기기 클러스터와 더불어, 즉시 사용할 수 있는 OTA(Over-The-Air) 업데이트 및 전자 제어 장치(ECU) 통합 기술을 다룬다.

인트론 테크놀로지(Intron Technology)와 공동 개발한 안전 인증 ADAS(Advanced Driver-Assistance System) 시연에서는 윈드리버와 Intron이 공동 개발한 ADAS 도메인 컨트롤러를 중심으로 VxWorks, Wind River Helix Virtualization Platform, SOME/IP를 기반으로 하는 AUTOSAR Classic Platform과 성능 계산 장치(Xilinx 하드웨어에서 실행) 간의 상호 운용성을 다룬다.

에어비퀴티(Airbiquity)와 공동 개발한 Vehicle-to-Cloud OTA 시연에서는 유연한 자율 주행 자동차용 개방형 토털 소프트웨어 수명주기 관리 솔루션을 소개한다. 이 솔루션은 Wind River Edge Sync와 Airbiquity OTAmatic™ 기술의 접목을 통해 안전하고 지능적인 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및 데이터 관리를 지원한다.

한편, 대화식 가상 5G를 경험할 수 있는 가상투어도 열린다. 이 가상 투어에서는 5G 에지 클라우드 통신 인프라, 산업용 인공 지능 및 로봇 시스템, 도시 공중 이동 시스템, 차세대 원격 진료 시스템 등을 관리할 수 있는 쿠버네티스(Kubernetes) 기반의 윈드리버 클라우드 플랫폼(Wind River Cloud Platform)을 예로 들어 최고 수준의 사이버 보안 및 안전을 필요로 하는 미션 크리티컬 산업 전반에 걸친 까다로운 응용 사례를 중점적으로 다룬다.

[김관모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