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미국냉난방공조기술자학회, 하니웰 ‘솔스티스 N41’ 냉매 비가연성 공인
고정식 에어컨시스템에 사용되던 기존 냉매인 ‘R410-A’ 대체할 전망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현재의 표준 냉매를 대체할 하니웰의 신규 냉매가 업계 최초로 비가연성을 공인받았다.

하니웰은 고정식 에어컨시스템 분야에 사용되는 냉매인 ‘솔스티스 N41(Solstice N41)’가 미국 냉난방공조기술자학회(ASHRAE)로부터 업계 최초로 비가연성 등급인 A1 등급을 지정 받고 냉매 번호 R-466A을 부여받았다고 밝혔다.

미국냉난방공조기술자학회가 하니웰 ‘솔스티스 N41’ 냉매의 비가연성을 공인해 고정식 에어컨시스템에 사용되던 기존 냉매인 ‘R410-A’를 대체할 전망이다. [사진=하니웰]

이번 공인을 통해 솔스티스 N41은 고정식 에어컨시스템 분야에서 사용되던 기존 업계 표준 냉매인 R-410A를 대체하는 최초의 비가연성 냉매가 됐다. 그 동안 R-410A를 대체할 수 있는 냉매가 시장에 선보였지만 모두가 가연성이었다. 일반적으로 가연성 냉매는 화재나 폭발의 위험이 있어 취급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시공업체는 직원들 대상으로 안전 교육 등을 해야 돼 비용이 발생하는 부담이 있었다.

솔스티스 N41은 비가연성인데다가 R-410A보다 지구온난화지수(GWP)가 65%나 낮아, 향후 냉난방공조(HVAC) 시장에 폭넓게 사용될 전망이다. 현재, 냉난방공조 업계는 유럽 등 선진국의 규제에 따라 R-410A를 지구온난화지수가 낮은 냉매로 대체해야 하는 상황이다.

하니웰은 루프탑 시스템과 같은 상용 공조시스템과 주거용 공조시스템 등에서 3만시간 이상 솔스티스 N41에 대한 테스트를 진행했다. 현재 15개 이상의 OEM 및 주요 압축기 제조업체에서 솔스티스 N31 냉매를 사용되고 있다.

하니웰의 조지 쿠트사프테스(George Koutsaftes) 어드밴스드 머티리얼 사장은 “하니웰은 업계가 직면한 많은 규제와 안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솔스티스 N41을 개발했다”며, “이 제품은 R-410A 대안으로 개발 된 최초의 비가연성 냉매고 에너지 효율성과 비용 효율성이 뛰어나다”고 말했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