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B&R 교육생 프로그램, 1,000번째 엔지니어 졸업생 배출
세 개 모듈로 구성된 교육 컨셉 시작으로 다양한 이론과 실습 결합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B&R 엔지니어링 캠프가 1,000번째 졸업생을 배출했다. 캠프에 참가한 젊은 엔지니어들은 교육생 프로그램을 통해 기계 및 공장 자동화 분야의 광범위한 작업들을 마스터할 수 있다. B&R이 개발한 교육생 프로그램은 이론과 실무가 통합된 프로그램이다. 교육수료까지 약 4개월이 소요되며, B&R 중국·인도·미국 지사뿐만 아니라 에겔스버그(오스트리아) 본사에서도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모든 엔지니어링 캠프 코스는 참가자들의 언어 능력을 향상시키고 국제적으로 운영되는 회사 생활을 대비해 영어로 진행된다. 현재까지 50개국의 참가자들이 엔지니어링 캠프에 참가했다.

B&R 엔지니어링캠프 교육 프로그램은 젊은 엔지니어들이 기계 및 공장자동화 분야의 광범위한 작업들을 마스터할 수 있게 도와준다. [사진=B&R]

B&R 엔지니어링 캠프 롤랜드 바그너(Roland Wagner) 책임자는 “우리 교육생들은 자신의 기술 지식에만 의존할 수 없다. 사회적 역량 또한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다양한 배경과 언어 장벽에도 불구하고 한 팀으로 함께 성장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세 개의 모듈로 구성된 교육 컨셉은 기초 기술부터 시작한다. 예를 들어, 참가자들은 B&R 기술이 기계 컨트롤러에 어떻게 적용되는지, 기계의 두뇌를 프로그래밍하는데 어떻게 사용되는지 배운다. 참가자들은 심화 코스에서 이러한 지식을 바탕으로 한다. 이와 동시에, 발표 기술이나 프로젝트 관리 등의 주제에 관한 워크숍에서 참가자의 소프트 스킬도 개발할 수 있다.

프로그램의 마지막 단계에 접어들면, 예비 B&R 엔지니어들은 현실 응용사례에 집중해 실제 기계를 작동시키는 실습을 진행한다. B&R의 엔지니어링 캠프 교육생 프로그램은 이로 하여금 젊은 엔지니어들이 기계 및 공장 자동화 분야에서 일할 수 있도록 준비시킨다.

롤랜드 바그너(Roland Wagner) 책임자는 “B&R 교육 과정에서는 이론과 많은 실습이 결합돼 있다”며, “이로 인해 참가자들은 일상 업무에서 직면하게 될 도전에 최적으로 대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한교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