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지멘스, 자율주행차 개발 가속화 위한 신규 검증 프로그램 ‘PAVE360’ 발표
다중공급자가 차세대 자동차 칩을 개발할 수 있도록 포괄적인 협력 환경 제공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지멘스는 혁신적인 자율주행차 플랫폼 개발을 가속화하기 위한 사전 실리콘 자율 검증(Pre-Silicon Autonomous Validation) 프로그램 ‘PAVE360’을 소개했다.

PAVE360은 다중공급자(Multi-Supplier)가 자동차산업 생태계 전반에 걸쳐 협력해 차세대 자동차 칩을 개발할 수 있도록 포괄적인 협력 환경을 제공한다. PAVE360은 프로세서를 넘어 자동차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서브시스템, 전체 차량 모델, 센서 데이터의 융합, 교통 흐름 및 궁극적으로는 자율주행차량이 다닐 스마트시티 시뮬레이션까지 확대된 디지털 트윈 시뮬레이션이 가능하다.

지멘스는 자율주행차 개발 가속화 위한 신규 검증 프로그램 ‘PAVE360’를 발표했다. [사진=지멘스]

지멘스멘토의 라비 수브라마니안(Ravi Subramanian) IC 검증 솔루션 부문 부사장 겸 총책임자는 “PAVE360은 2년 전 멘토와 지멘스 직원들의 아이디어와 기술을 결합해 탄생된 혁신 과정의 첫 결과물”이라며, “지멘스의 PAVE360은 고객이 자율주행자동차 분야의 혁명을 이끌어 낼 강력한 맞춤형 반도체와 소프트웨어 솔루션 개발에 필요한 여러 생태계간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PAVE360은 모든 자동 주행 시스템의 중심에서 감지, 의사 결정, 작동 패러다임에 대한 완전한 폐루프(Closed-Loop) 검증 기능을 제공한다. 이러한 원칙은 완전한 디지털 트윈의 환경 아래에서 안전한 자율주행에 대한 결정론적(규칙 기반) 및 비결정론적(AI 기반) 접근방식에 대한 엄격한 사전 실리콘 검증이 중요하다.

자동차 IC 설계 및 개발의 대중화

자동차 혁신에 있어 제조 공정 향상이 점점 더 중요해지는 가운데 자동차 회사들은 미래형 자율 주행 개발에 필요한 비용과 전력, 성능, 고급 기능을 적절하게 조합할 수 있는 맞춤형 반도체 설계에 주목하고 있다.

PAVE360은 칩 설계를 대중화하도록 해, 자동차 제조사, 칩 제조사, 일선 공급업체, 소프트웨어 및 기타 관계사들이 협업할 수 있도록 돕고 이를 통해 고도로 복잡한 구조의 자율주행 차량용 반도체 기기 개발과 사용자 맞춤화를 구현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PAVE360은 강력한 협업 플랫폼을 제공해 칩 설계 및 소프트웨어 검증 속도를 향상시키고, 첫 세대 자율주행 자동차의 모델 맞춤형 반도체 개발을 가능토록 한다.

PAVE360은 SoC(System-on-Chip) IP의 개별 블록에서부터 SoC상의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차량의 서브시스템, 스마트 시티의 차량 구축을 아우르는 설계-시뮬레이션-에뮬레이션(Design-Simulation-Emulation) 솔루션을 구축한다. 이는 자동차 산업에서 점차 확산되고 있는 디지털화에 기반을 둔 진정한 ‘칩-투-시티(Chip-to-City)’의 접근 방식이다.

티리아스 리서치(TIRIAS Research)의 짐 맥그리거(Jim McGregor) 수석 애널리스트는 “지멘스의 PAVE360은 자동차 산업의 가치사슬 내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완전히 가상화된 환경에서 맞춤형 SoC를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며, “특히, 운전자와 자율주행 차량이 요구하는 차량의 성능 및 전력, 안전성, 열문제, 제품 외형(Form Factor) 등을 최적화한 SoC를 설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PAVE360은 설계자가 반도체 개발부터 차량 유효성 검사까지 모든 것을 테스트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지멘스의 완전한 폐루프 시뮬레이션 솔루션의 일부”라고 말했다.

PAVE360 프로그램은 현재 미시간 주의 노바이(Novi)에 위치한 실용적 자율연구소(Center for Prac-tical Autonomy Lab)에서 소개됐으며, 자율화된 주행 생태계에서 솔루션을 모델링하기 위한 업계 표준 검증 및 타당성 프로그램으로 활용되고 있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