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스마트팩토리
스마트 팩토리 구축사업 및 제조·기술 혁신 위해 중점 지원4차 산업혁명 시대 대응과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

[FA저널 SMART FACTORY 이건오 기자]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지난 7월 14일 4차 산업혁명 시대 대응과 산업단지 입주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한 ‘기업성장교육추진단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14일 개최된 '기업성장교육추진단' 개소식 [사진=한국산업단지공단]

한국산업단지공단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입주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산업 환경 변화에 따른 선제적 대응을 위해 기업성장교육추진단을 편성, 운영을 하게 됐다. 개소식에서는 한국산업단지공단과 한양대간 4차 산업혁명 기업혁신과정 업무협약식을 시작으로 R&D 기획교육 수강생에 대한 수료증 수여식 및 4차 산업혁명 기업혁신과정 개강에 따른 한양대학교 한상우 교수의 교육계획 발표순으로 진행됐다.

두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4차 산업혁명 기업혁신과정 개설 및 운영, 인더스트리 4.0 워킹 그룹 운영, 기업진단, 컨설팅 등을 포함한 다양한 공동 협력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개소식 이후 본격 출범한 기업성장교육추진단은 향후 산단 입주기업의 4차 산업형 스마트 팩토리 구축 지원사업과 4차 산업혁명 인식 확산 및 R&D 역량 강화 교육사업 등을 통해 산업단지 혁신 및 신정부 국정과제인 산단 스마트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산업단지공단 관계자는 “지난 5월 한국동서발전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산단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4차 산업형 스마트 팩토리 구축 지원을 위한 사업을 진행 중에 있다”며, “이번 개소식에 이어 4차 산업혁명 기업혁신과정을 개강해 KICOX 글로벌 선도기업 CEO 및 임원진을 대상으로 4차 산업혁명 인식과정(제1과정), 기업진단과정(제2과정), 현장컨설팅과정(제3과정) 순으로 7~11월까지 5개월간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국산업단지공단 황규연 이사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격변하는 세계 시장의 흐름 속에서 입주기업들의 즉각적이고 다각적인 대응전략 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기업성장교육추진단 개소를 통해 입주기업의 4차 산업형 스마트 팩토리 구축사업과 제조·기술혁신을 위한 중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궁극적으로 산업단지 혁신 및 신정부의 국정과제인 스마트 산업단지 구현의 초석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건오 기자 (fa@infothe.com)]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