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위즈코어, 태국서 ‘AI 기반 데이터 분석 플랫폼’ 등 선봬… “글로벌 산업 현장 혁신할 것”
현지 정부 관계자 대상 보유 기술력 소개 및 바이어들과 파트너십 방안 등 논의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우리 정부와 태국 디지털경제사회부가 2019년 ‘한-태 스마트시티 협력 업무협악’을 체결함해 따라 양국간 교류를 증진하기 위해 매년 열리고 있는 행사가 있다. 관련 행사는 KOTRA와 국토교통부가 공동으로 개최하고 있다.

위즈코어가 태국 정부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AI 기반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선보였다. [사진=위즈코어]

디지털 전환(DX) 전문기업 위즈코어는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2024년 한-태 스마트시티·서비스테크 데이’에 참여했다고 19일 밝혔다. 행사는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양일간 진행됐다.

현재 태국은 동남아시아 데이터센터 중심 국가로 성장하겠다는 비전 아래 오는 2036년까지 ‘세계 10대 스마트시티 국가 도약’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2020년에는 스마트시티개발로드맵을 발표하며 국가 차원 디지털 전환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행사에서는 ICT와 스마트시티, 에듀테크 및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국내 65개 기업이 한-태 스마트시티 포럼과 전시상담회, 스마트시티 산업시찰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위즈코어는 주태국 한국 대사관, 국토교통부 등 국내 기관을 비롯해 태국 △디지털경제사회부(MDES) △디지털경제진흥원(DEPA) △산업부 산업경제사무소(OIE) 등 현지 정부 유관 부처 관계자가 포함된 VIP 그룹을 대상으로 AI 기반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소개했다.

아울러 위즈코어는 데이터 수집·분석 및 시각화 역량을 중심으로 AIoT 디바이스 및 에너지 모니터링 솔루션, 생성형 AI 기반 서비스 등도 선보였다. 위즈코어는 태국·라오스·베트남 등 다양한 아세안(ASEAN) 국가 바이어가 자사 부스에 방문해 국가, 기업별 디지털 전환 솔루션 도입 방안 및 파트너십을 논의했다고 전했다.

위즈코어 박덕근 대표는 “태국에서 열린 행사는 위즈코어가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한 발짝 더 나아갈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회였다”며, “다양한 아세안 국가들과 활발한 논의를 통해 자사 DX 기술이 가진 가치와 효용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박덕근 대표는 “자사는 현장 중심 DX 솔루션을 통해 동남아시아를 넘어 글로벌 산업 현장을 혁신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위즈코어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글로벌ICT미래유니콘육성기업으로 선정된 데 이어 KOTRA 서비스BM해외진출지원기업으로도 선정되며 보유 중인 기술력과 글로벌 진출 가능성을 꾸준히 인정 받아오고 있다.

[조창현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