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CJ올리브네트웍스, 경상북도와 공항신도시·산업단지 내 ICT 인프라 구축 협력
유인상 대표, “DX·데이터 신기술 기반, 경상북도와 긴밀히 협력”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 유인상)가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와 함께 대구경북공항과 연계된 공항경제권 및 공항신도시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가 경상북도와 공항신도시·산업단지 내 ICT 인프라 구축을 위해 협력한다. 사진 왼쪽부터 여섯번째 경상북도 이철우 도지사, 일곱번째 CJ올리브네트웍스 유인상 대표 [사진=CJ올리브네트웍스]

양사간 업무협약 체결식은 지난 26일 경상북도청 안민관에서 진행됐으며 경상북도 이철우 도지사와 CJ올리브네트웍스 유인상 대표, 대구경북공항추진본부 이남억 본부장, CJ올리브네트웍스 이주영 본부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2030년 개항 예정인 대구경북공항은 K-2군공항과 대구국제공항을 동시에 옮기는 국내 최초 민간·군 통합 이전 사업이다. 규모는 경북 의성군 및 군위군 일대에 16.9Km2(511만평) 수준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경상북도는 공항과 인접한 의성 330만m2(100만평) 부지에 군 관계자, 가족 등 1만5,000여 명이 거주하는 신도시 조성도 계획하고 있다. 공항신도시에는 중남부권 물류·산업허브로 기능하기 위한 스마트 항공물류단지와 항공산업 클러스터, 농식품산업 클러스터 및 ICT·AI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한 모빌리티 특화도시(M-City) 같은 4개 권역이 포함된다.

협약에 따라 CJ올리브네트웍스와 경상북도는 대구경북공항과 연계된 공항신도시 및 산업단지를 성공적으로 조성하기 위해 상호 협력한다. 세부 협력 내용으로는 △공항형 스마트시티에 생활·문화서비스 및 ICT 인프라 서비스 제공 △공항신도시 IT 신기술 융합 공간 디자인 및 콘텐츠 지원 △항공물류·항공정비 산업단지 내 스마트 제조·물류분야 협력 △농식품산업 클러스터 조성을 지원한다.

특히 CJ올리브네트웍스는 의성 관광 문화단지(의성랜드)에 디지털 융복합 문화예술 공간 조성을 지원하고, 의성군 지역 학생들이 AI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CJ SW창의캠프’ 교육을 운영하는 등 지역간 교육격차 해소에도 나설 방침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 유인상 대표는 “CJ올리브네트웍스가 보유한 DX·데이터 신기술을 기반으로 경상북도에서 추진하는 공항신도시 및 산업단지 조성 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라며, “공항형 스마트시티에 ICT 인프라를 구축하고 산업단지 내 스마트 제조 및 물류 분야 시스템 지원 등 경상북도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상북도 이철우 도지사는 “공항이 건설되면 비즈니스, 물류 첨단산업 생태계가 공항을 중심으로 고도화돼 글로벌 비즈니스 생산허브인 공항경제권으로 발전해 나가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라며, “의성 공항신도시에 기업들이 가진 노하우를 공항신도시 계획단계부터 담아 대구·경북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는 공항경제권의 핵심 거점도시로 건설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조창현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