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산업동향
딥엑스-자화전자, AI 기반 ‘스마트 카메라 모듈 양산’ 위한 MOU 체결
양사 보유 기술 통해 글로벌 시장 공략 및 카메라 모듈 지능화 방침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딥엑스(대표 김녹원)가 국내 전자부품 제조기업 자화전자(대표 김찬용)와 AI 반도체를 탑재한 AI 기반 스마트 카메라 모듈을 양산하는 것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고 27일 밝혔다.

딥엑스와 자화전자가 AI 기반 ‘스마트 카메라 모듈 양산’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3번째 자화전자 김찬용 대표, 4번째 딥엑스 김녹원 대표 [사진=딥엑스]

딥엑스는 지난 26일 자화전자에서 김녹원 대표 및 자화전자 김찬용 대표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AI 반도체를 탑재한 ‘AI 기반 스마트 카메라 모듈 양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력은 차량·로봇·드론·스마트가전 등 AI 모니터링 및 자율주행을 위한 핵심 솔루션인 스마트 카메라 모듈 시장이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하며 성사됐으며, 양사는 보유 중인 기술과 노하우를 통해 글로벌 차세대 카메라 솔루션 시장 공략에 나선다. 특히 차량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응용되는 카메라 모듈을 지능화한다.

협력에 앞서 양사는 지난 1년간 AI 카메라 모듈 개발을 협력해왔다. 자화전자는 AI 기반 카메라 모듈을 만들고, 딥엑스는 FPGA 프로토타입 기반 NPU를 구현해 연동하는 실험을 성공적으로 완수한 바 있다.

현재 딥엑스 AI 반도체 기술이 가진 우수성을 확인한 자화전자는 올해 딥엑스에서 AI 반도체 제품 4종이 출시됨에 따라 기존 FPGA 프로토타입 대신 AI 반도체를 탑재한 시제품 개발을 계획하고 있다. 이에 자화전자가 보유한 고도화된 카메라 장치에 딥엑스 AI 반도체를 탑재해 자율주행차에서 실내 상태를 모니터링하는 인캐빈(In-Cabin)모니터링 및 운전자모니터링시스템(DMS)과 자율주행 로봇 플랫폼에 적용할 수 있는 스마트 카메라 모듈을 양산하기 위한 기술을 공동 개발할 예정이다. 또 자화전자가 독일 프리미엄 완성차업체에 공급할 차세대 DMS 시스템 모듈에도 딥엑스 AI 반도체를 탑재해 글로벌 시장도 공략한다.

딥엑스 김녹원 대표는 “딥엑스는 카메라 센서와 모듈부터 시스템까지 AI 반도체를 탑재해 임베디드 컴퓨터 비전 솔루션의 스마트화를 이뤄내는 것이 중요한 목표 중 하나로 자화전자와 진행하는 협업을 스마트 카메라 생태계 구축을 위한 첫 출발점으로 보고 있다”며, “딥엑스는 존재하는 모든 카메라 기반 응용 기기를 위해 차세대 비전 프로세서를 구현하고, 다양한 엣지 디바이스를 지능화시켜 초지능 문명으로 나아가는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전했다.

자화전자 김찬용 대표는 “자화전자는 AI 반도체를 탑재한 임베디드 카메라 시스템 표준화 및 제품 양산화를 이뤄내는 것이 이번 협력에 있어 핵심목표이며, 딥엑스와의 협업은 카메라 사물인식 기술분야에서 한 단계 진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자화전자는 차세대 기술을 통해 시장에서 요구하는 시스템 표준화와 제품 소형화, AI와 결합된 카메라 관련 기술력과 양산 가능성을 확보해 한 단계 높은 수준의 카메라 시스템을 시장에 선보이고자 한다”고 언급했다.

[조창현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