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BASiC Semiconductor와 로옴, 전략적 파트너십 계약 체결
차량용 SiC 파워 디바이스 개발을 통해 신에너지 자동차의 기술 혁신에 기여

[인더스트리뉴스 최종윤 기자] Shenzhen BASiC Semiconductor(이하, BASiC)와 로옴 주식회사(이하 로옴)가 차량용 SiC 파워 디바이스에 관한 전략적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왼쪽부터 로옴 Isao Matsumoto 대표이사, BASiC Semiconducto의 Weiwei He 사장 [사진=로옴]

양사는 각각의 강점을 충분히 발휘해 SiC 파워 디바이스의 혁신과 성능 향상을 위한 활동을 전개하고, 신에너지 자동차용으로 한층 더 고성능고효율의 고신뢰성 SiC 솔루션을 개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첫 번째 성과로 양사의 기술이 융합된 차량용 파워 모듈이 여러 유명 자동차 메이커의 전기자동차용 파워 트레인에 공급될 예정이다. 앞으로도 양사는 SiC를 중심으로 한 혁신적인 파워 솔루션의 개발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BASiC Semiconductor의 Weiwei He 사장은 “신에너지 자동차의 기술 혁신에는 전기 구동 효율 향상의 열쇠로서 SiC 파워 디바이스의 존재가 주목을 받고 있다”면서, “국제적으로 유명한 반도체 메이커인 로옴과 협력해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고성능고신뢰성 차량용 SiC 파워 디바이스 제품을 개발함으로써, 전기자동차의 기술 혁신을 촉진해 CO2 배출량 삭감에 기여할 수 있게 돼 매우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로옴의 Isao Matsumoto 대표는 “로옴은 오랜 기간에 걸쳐, 고도의 일렉트로닉스 기술을 통해 탈탄소 사회를 위해 지속적인 활동을 전개해 왔다”면서, “자동차에 있어서 반도체의 역할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오늘날, 로옴은 앞으로도 고품질 제품 제조를 위해 노력함과 동시에 폭넓은 솔루션 제공을 통해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친환경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종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