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산업동향
뉴로메카, 공모가 16,900원 확정… 다음달 4일 코스닥 출격한다
오는 27일까지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 진행해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다음달 4일 코스닥 상장을 앞둔 협동로봇 전문기업 뉴로메카(대표이사 박종훈)는 IPO를 통한 공모가가 16,900원으로 결정됐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총 공모주식수는 150만주로 26일과 27일 2일에 걸쳐 일반 청약을 실시한다.

11월 4일 코스닥 상장 예정인 뉴로메카의 공모가는 16,900원으로 확정됐다. [사진=뉴로메카]

앞선 20일부터 21일까지 실시된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경쟁률은 ‘1,652.1:1’을 기록했다.

뉴로메카 박종훈 대표이사는 “어려운 시장 분위기에도 로봇산업의 중요성을 아는 많은 투자기관에서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것으로 생각한다”라며, “미래 자동화 시장의 핵심인 로봇 자동화 솔루션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뉴로메카의 최종 목표고, 이를 달성해 로봇 산업계의 한 획을 그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뉴로메카의 협동로봇인 ‘인디’는 충돌감지 알고리즘에 기반해 작업자의 안전을 보장하며, 비전센서를 통한 작업 교시를 가능하게 한다. 향후 핵심부품 내재화를 통한 원가절감 계획도 갖고 있으며, 2025년까지 모터·감속기 등 제품 기술 자체 개발로 생상 원가를 54% 절감해 이익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한편 뉴로메카는 지난 10년간 평균 매출이 매년 60%씩 성장했으며, 2021년 최고 매출을 갱신한 바 있다. 올해 뉴로메카는 120억 이상의 매출을 달성할 것으로 추산했다.

 

 

[조창현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