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애플리케이션
오라클, AWS내 ‘MySQL 히트웨이브’ 상용화
트랜잭션·분석·머신러닝 등 따로 하던 작업, 하나의 서비스로 해결 가능

[인더스트리뉴스 조창현 기자] 트랜잭션 처리 과정에 아마존 오로라와 레드시프트, 분석을 위한 AWS 기반 스노우플레이크, 머신러닝을 위한 세이지메이커를 사용하는 등 이전까지 개별 DB 간 ETL 복제를 위해 시간을 소비하던 AWS 사용자들은 이제 그럴 필요가 없다.

오라클은 AWS상에서 MySQL 히트웨이브를 상용화한다. [사진=오라클]

오라클이 아마존웹서비스(이하 AWS) 상에서 MySQL 히트웨이브를 상용화한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MySQL 히트웨이브는 단일 데이터베이스 내에 △OLTP △분석 △머신러닝 △머신러닝 기반 자동화 기능을 결합한 서비스다.

MySQL 히트웨이브 상용화로 트랜잭션 처리, 분석은 물론 머신러닝 워크로드까지 하나의 서비스에서 실행할 수 있게 됐다. AWS 기반한 해당 서비스의 특징은 △가격 대비 성능 △네이티브 AWS 경험 △고급 보안 기능 △MySQL 오토파일럿 △머신러닝 △분산형 클라우드 지원에 있다.

우수한 아키텍처에 기반한 MySQL 히트웨이브는 AWS에 최적화 됐고, 업계 표준 벤치마크를 통해 그 성능을 입증했다. 특히 애플리케이션 대기시간이 밀리초(ms) 수준이며, 쿼리의 성능과 프로비저닝된 리소스 사용률 모니터링도 가능하다.

아울러 해당 서비스는 서버에서 데이터 마스킹, 비식별화, 비대칭 데이터 암호화, 데이터베이스 방화벽과 같은 포괄적 보안 기능도 제공한다. 비대칭 데이터 암호화는 개발자 및 데이터베이스 관리자가 기밀 데이터의 보안 수준을 높이고, 디지털 서명 실행으로 서명자의 신원을 확인할 수 있게끔 한다. 방화벽은 SQL 삽입 등 DB 대상 공격을 실시간으로 방어한다.

특히 자동 스레드 풀링과 자동 구성 예측 등을 활용해 고객이 최적화된 성능을 누리게끔 해주며, 훈련·추론·설명 등 인데이터베이스 머신러닝 기능과 분산형 클라우드도 지원한다. 향후 오라클은 MS애저에서도 분산형 클라우드를 상용화할 방침이다.

오라클 에드워드 스크리븐 총괄 아키텍트는 “MySQL 히트웨이브는 트랜잭션과 분석·머신러닝 전반에서 타 데이터베이스 클라우드 제공업체 대비 탁월한 성능과 가격 대비 성능을 제공하고 있다”라며, “오라클은 자신의 데이터를 AWS에서 옮겨오거나, 새로운 플랫폼을 학습할 필요 없이 MySQL 히트웨이브가 제공하는 혁신 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싶었다”라고 강조했다.

[조창현 기자 (inwisendow@gmail.com)]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