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자동차·광산업 5개사 광주에 620억원 투자
한엑스, 현성오토텍, 유양디앤유 등

광주시는 2월 15일 자동차·광산업분야 5개사와 620억원 투자 및 170여명의 고용창출을 협약하는 투자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광주가 3대 주력산업으로 자동차산업과 광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는 가운데,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이 오는 2013년 62만대 생산에 연간 매출액 10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되는 등 광주시가 명실상부한 자동차산업과 광산업의 메카로 주목받는데 기인한 것으로 평가된다.


우선 부산에 위치한 자동차부품업체인 한엑스는 뛰어난 기술력을 보유한 자동차 사출부품 및 전장부품 전문기업으로, 올해 자동차부품연구소를 광주에 개설하고 2013년 하반기 공장신설을 목표로 광주에 투자키로 했다.


또한 현성오토텍은 자동차부품 전문기업인 기아차 1차 협력사로 2013년까지 광주 제2공장 건설을 목표로 신차라인 신설을 위해 280억원 투자와 26명의 고용을 창출하게 된다.


동명정공은 자동차부품 전문기업으로 기아자동차와 지엠대우자동차 차체부품을 전문 생산하고, ISO14001 환경인증까지 취득한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으로, 광주에 제2공장 신설을 위해 자동차분야 150억원 투자와 50명의 고용을 창출키로 했다.


와이티에스는 기아자동차 2차 협력업체로 기아차 광주공장의 신차종 개발과 생산량 증가에 따른 부품 조달을 위한 프레스라인 증설 등에 총 6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또한, 광산업분야에 80억원 투자와 50명의 고용창출 협약을 체결한 유양디앤유는 경기 화성에 소재하고 있는 기업으로, 지난 1976년 설립하고 현재 코스피 증권시장에 상장돼 지난해 매출액이 1,500억원에 이르고, 디지털 디스플레이, 신·재생에너지, 유비쿼터스 시대를 선도하는 중견기업이다. 지난해에는 지식경제부가 선정한 월드클래스 300프로젝트 선정기업(30개사)에 포함되는 첨단기술을 보유한 우수한 중견기업으로, 친환경에너지 LED 솔루션 부분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월간 FA저널 ()]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월간 FA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