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산업동향
“디자인이 미래 제조 경쟁력”… 디자인진흥원 경남센터 중소기업 대상 교육 진행
실무자 및 경영자 대상 인식 강화

[인더스트리뉴스 최정훈 기자] 경남도가 한국디자인진흥원과 함께 도민의 디자인 인식 확대와 도내 제조기업 디자인 주도 신산업 구축을 위한 교육을 8월부터 12월까지 경남디자인주도제조혁신센터(이하 경남센터)와 양산 미래디자인융합센터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남도는 대기업 주문생산 일변도의 산업구조를 탈바꿈시키기 위해 제조기업 자체 브랜드 제품 및 소비재 생산방식(OEM)을 가장 중요한 상석에 배치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 경남센터를 유치했다.

경남디자인주도제조혁신센터 부품·소재 라이브러리 [사진=경남도청]

경남센터는 지난해 10월부터 업무를 시작해 도내 제조기업 대상 디자인컨설팅 지원, 스마트 스튜디오 무료 대관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기업을 도와주고 있다.

이번에 실시하는 디자인 주도 교육과정은 △기업 실무자와 실무디자이너 대상 실무 역량 강화 교육 △디자인전문회사 임원 대상 컨설팅 역량 강화 교육 △도민 대상 인식확산 교육 △소재·부품·장비, 뿌리산업 기업 및 디자인전문회사 경영자 대상 경영자 포럼으로 이루어져 있다.

행정안전부 국민디자인단 자문위원인 유병철 강사와 전략경영연구소 소장 임현민 강사가 오는 11일부터 첫 번째 교육과정인 ‘신상품 기획 프로세스’에 대한 전문 강의를 경남센터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경남도는 세부 과정에 따라 디자인에 관심 있는 도민 누구나 무료로 교육을 받을 수 있으며, 한국디자인진흥원 누리집 내 교육 안내문을 확인하여,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기타 교육 관련 사항은 경남 디자인 제조 아카데미로 문의하면 된다. 코로나19 거리두기 상황에 따라 비대면·대면 강의, 교육장소 등은 변동될 수 있다.

성흥택 도 중소벤처기업과장은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디자인 역량이 취약한 중소·중견 제조기업들이 창의적인 디자인의 중요성을 알게 되어 제조혁신과 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정훈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SMART FACTOR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